Home > 문단마당 > 금주의 시
 전위적인 식사/주석희
HIT : 36 WRITER : 운영자 DATE : 18년04월05일 10시27분
리스트 | 수정 | 삭제

    -전위적인 식사/주석희- 자 그럼 식사를 시작하지 메뉴는 비굴을 견딘 모기 뒷다릿살과 백열등에 바싹 구워진 나방의 치열한 날개지 제발, 제발 소스는 크림색 파리 육즙이지 생존의 법칙에서 아부와 비굴은 필수 영양소지 며칠 밤잠을 설치게 한 보세 난 향으로 소스의 비린내를 감쪽같이 제거하지 포크와 나이프는 필요 없지 근육질 모기 뒷다릿살쯤 창틈을 파고드는 아침 햇살로 부드럽게 잘라 먹지 날개 요리는 지난밤 빗소리로 찍어 먹지 너무 밝은 조명은 이 식탁에 어울리지 않아 아부와 비굴은 결코 빛이 될 수 없으니까 이제 당신은 후식이 매우 궁금하지 아스팔트 위 땡볕에 튀겨낸 지렁이 납작, 자동차바퀴가 포를 뜬 뱀 부각이지 불공평한 오늘을 견디기 위해 최대한 전위적인 자세로 식사를 시작해야지 두 발뒤꿈치를 양쪽 어깨에 걸고 간곡하게 기도를 하 듯 손바닥으로 불안을 맞잡아야지 눈꺼풀로 생각이 많은 ‘눈동자를’* 자르고 자 이제 영혼이 배부른 식사를 시작 하지 * 함민복 시집 : 눈물을 자르는 눈꺼풀처럼 인용 -詩 전문 계간지 『포엠포엠』2015년 가을호

리스트 | 수정 | 삭제
 화장을 한다/장인수

오늘 방문 540
전체 방문 14107737